기원테크, 가트너 이메일 보안 리포트 등재

이메일 보안 솔루션으로… 56개 글로벌 기업 가운데 국내 유일 선정

2021-10-20 10:00 출처: 본투글로벌센터

기원테크 로고

성남--(뉴스와이어) 2021년 10월 20일 --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인 기원테크(대표 김동철)가 10월 7일 가트너(Gartner)의 이메일 보안 리포트(Tool: Vendor Identification for Email Security 2021)에 등재됐다고 20일 밝혔다. 국내 보안 기업으로는 유일하다. 이메일 보안 기업인 기원테크는 2016년부터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로 활동하고 있다.

글로벌 IT 시장 조사 기관 가트너는 이번 리포트에서 “피싱 공격으로 피해 사례들이 꾸준하게 증가하는 만큼 클라우드형 이메일 서비스 사용이 늘어나고 있다”며 기원테크를 비롯한 56개 글로벌 기업을 선정, 참고 기업으로 내세웠다.

기원테크는 최근 7년간 특정 대상에 시도되는 랜섬웨어, 악성 코드, 바이러스 등 다양한 표적형 이메일 공격을 선제 대응하도록 하는 이메일 보안 진단 및 수발신 이메일 보안 서비스를 운영·개발하고 있다.

기원테크가 개발한 이메일 보안 솔루션 리시브 가드(Receive GUARD), 시큐 메일(SECU MAIL)은 이메일을 학습·분석할 수 있는 인공지능(AI)을 통해 유사한 메일 주소 및 탈취된 계정을 사용, 이메일 해킹을 시도하는 공격자들에 대한 탐지가 가능하도록 한 기술이다. 알려지지 않은 패턴의 악성 코드, 랜섬웨어에 대해서도 파악할 수 있다. 특히 악성코드나 사용자 개인 정보 유출 관련 의심되는 URL이 이메일 본문에 있을 때 이미지로 변환해 피해를 완전히 차단해준다.

기원테크는 이번 이메일 보안 리포트에 등재되기 이전에도, 가트너가 2019년 발표한 이메일 보안 마켓 가이드(Market Guide for Email Security), 지역을 대표하는 기업(Representative Vendor for Regionally Focused)에 국내 유일 보안 기업으로 등재된 바 있다.

기원테크 김기남 이사는 “기원테크가 가트너 이메일 보안 보고서에서 선정된 글로벌 기업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는 것은 그간 자체 역량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기원테크 고유의 보안 기능들이 검증받은 셈”이라며 “특히 가트너에서 이메일 보안의 이지플랫폼과 메일 서비스의 시큐이클라우드를 주력으로 내세우며 사용자가 안심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메일 환경을 구축하려는 노력을 인정받은 만큼 이를 계기로 사이버 보안 시장을 이끄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본투글로벌센터 개요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기관으로 유망 기술을 보유한 혁신 기술 기업이 세계 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유망 기술 전문 기업 발굴 △글로벌 지향 교육·훈련 △해외 진출 가교 역할 △해외 진출 지속 가능 전문 컨설팅 △입주 공간 등을 지원한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 유치, PR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 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2013년 9월 개소 이래 2021년 7월까지 지원 기업에 투자 유치 연계한 금액은 1조6580억원에 달하며, 컨설팅 건수는 총 1만4063건에 이른다. 해외 법인 설립 86건, 해외 사업 계약·제휴 596건, 해외 지식 재산권 출원 917건 등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